사람이 아름다운건 무엇?

영원한 숙제중 하나인 아름다움이란 무엇일까?

그럼, 사람이 아닌 다른것들에게서 찾을 수 있는 아름다움은?

혹자는 아름다운건 귀한것에서 생겨난다고 한다. 예를 들면 꽃이 아름다운건 꽃이 흔히 볼 수 있는게 아니라서 아름다운 거라고.

꽃은 보통 식물이 1년동안 공들여 축적한 에너지를 한껏 자랑 하는 결과물이기도 하고, 이걸 통해 같거나 다른 종에게 자신을 평가받고 후대까지 선택받게 하는 최소 1년 성과의 맺음 도구이자 작품인것 같다.

사람의 아름다움은?

요즘은 남녀가 별 차이가 없지만, 피부가 티없이 희다거나, 근육이 균형잡히고, 키가 크고, 눈이크고, 코가 높고, 힙이 튀어나오는 정도? 아.. 뭐 이도 똑바르고.. 등등 있겠다.

나역시 20대에 엄청난 집착으로 이쁜 배우자를 원하기도 했지만, 그래도 궁극에는 현명한 배우자를 1순위로 놓고 매우 스마트한 배우자를 찾고자 했었던 기억이다.

오늘 누가 나에게 질문을 했다.

나는 웃어도 눈매가 무서워서 웃는것 처럼 보이지가 않는것 같아요.

내가 대답한다.

나도 예전엔 포커페이스란 소리 많이 들었어 그리고 그걸 굉장히 자랑스럽게 생각했지, 당시에는 그게 또 좋은 능력이기도 했지, 나의 감정을 남에게 보여주는 걸 그리 멋진 걸로 생각 안 하던 시대였거든, 근데 사실은 포커페이스란건 건 남의 감정이나 일에 관심이 없다는 거지, 아니면 굉장히 이성적이거나. 

네가 네 자신을 생각할때. 남들이 무서워 할 것 같다면.. 좀더 웃어주고 말로 해주면 되는데. 너는 말이 없는 멋진 사람이고자 하는데서 상충이 생긴거지.

어린 아이들이 보통 그래. 예를들어, 버스나 길에서 사람이 있으면 잠깐만 비켜주세요. 고맙습니다 . 이렇게 말하고 지나가는 아이들은 드물거든 보통은 슥 밀고 가지.

애들끼린 그래도 별 문제가 없기도 해.

그치만. 그런 행동의 원인을 좀 보자면, 남이 내 마음을 알 거라고 생각하거나. 내가 이 정도 제스 추어를 하면 저 사람이 눈치챌 거야라는데가 출발점일 수 있어.  자기중심적 생각으로 밀어붙이는 거지.

친절하고 웃는 눈매를 보여주고자 하면 마음이 먼저 변해야 하는 거야. 자네가 잘 생긴것과는 사실 별 상관이 없어. 많은 학생들을 보면 사실 20대는 모두 다 이쁘고 잘생겼거든. 그게 젊음의 힘이고. 그런 와중에서도 더 돋보이고 이쁘고 잘생긴 아이들은 행동이 참 이뻐. 먼저 배려하고, 다른사람에게 인사 잘 하고, 친절하고. 자기 할일도 잘해. ^^

처음 생각으로 돌아가서.

“난 애들이 오해할 정도로 눈매가 날카롭다? 그냥 쳐다만 봐도 무섭다?”

그건 내가 어떤 맘으로 평소에 행동하고 주변 사람들과 관계를 맺고 있는지 돌아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이기도 해. 

사람은 절대 혼자 살 수 없거든. 이미 주변의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받으며 나의 생명을 유지하고 있는건 말 할필요도 없고. 그치만 그걸 자네가 맘으로 진심 고맙다고 생각해 본적이 혹시 없는건 아닐까?

“한국사람들은 다 너무 예쁘니까?”

한국적인 틀에 꼭 맞는 아름다운 녀석 또는 아름다운 여자가 되고자 하면 우리나라에서는 보통 성형수술을 하지, 심지어는 웃는상으로 보이려고 입술까지 올려 꽤메지, 그런데 그 결과물이 거의 괴물 수준인 경우도 있고, 모든 사람이 한 공장에서 생산한것 마냥 다 똑같이 잘 생긴 경우도 있지. 코에 실리콘이 너무 들어가서 거의 투명한 지경인 경우도 있지. ^^

한. 30년쯤 지나고 나면.  더운지역 밀림의 사람들이 아래 입술에다가 구멍을 내고 원판을 끼우는게 아름답다고 생각하서, 서로 내 판이 더 크다고 그러니 내가 젤 잘나간다고 우기는 것처럼, 

“옛날 사람들은 아름다움을 위해서 얼굴을 다 찟고 유해물질을 몸에 넣고 난리치며 고치고 했었죠” 라고 웃을지도 모를 듯.

좀 있으면 인형처럼 이쁘게 생긴 메타 휴먼 이 흔하게 돌아다닐 텐데, 걔네가 더 이쁘거든. 그럼 인간의 아름다움은 무엇일까?

난 지금 나한테 진심이면서 내앞에 있는 사람이 젤 아름답던데? ^^

K

IMG_1183--.jpg

 

 

K교수님께 올해의 감사를 드립니다. ^_^

 

이래저래 너무나 해 주신건 많은데, 감사인사한번 제대로 못드렸네요. ^_^

 

"감사합니다! 장어도 너무 이쁘게 썰어주셔서 감사드리고, 프로수준의 프로그램 제작덕에 편리한 마감도 감사드리고, 맛난것도 많이 사주시고, 많은 잼난 모임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제 주변 환경에 정말 많은 좋은 기운을 주시네요. ^_^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_^

동생 결혼식

결혼축하해. 행복하게 잘살아야해. ^_^…

 

한번에 다운받기

Resize.zip

 

DSC01925--.jpg

 

DSC01900.JPG

 

DSC01902.JPG

 

DSC01905.JPG

 

DSC01906.JPG

 

DSC01907.JPG

 

DSC01910.JPG

 

DSC01924.JPG

 

DSC01926.JPG

 

DSC01928.JPG

 

DSC01931.JPG

 

DSC01935.JPG

 

DSC01936.JPG

 

DSC01937.JPG

 

DSC01938.JPG

 

DSC01946.JPG

 

DSC01947.JPG

 

DSC01949.JPG

 

DSC01950.JPG

 

DSC01951.JPG

 

DSC01952.JPG

 

DSC01953.JPG

 

DSC01954.JPG

 

DSC01957.JPG

 

DSC01959.JPG

 

DSC01960.JPG

 

DSC01962.JPG

 

DSC01963.JPG

 

DSC01964.JPG

 

DSC01968.JPG

 

DSC01969.JPG

 

DSC01973.JPG

 

DSC01974.JPG

 

DSC01976.JPG

 

DSC01977.JPG

 

DSC01978.JPG

 

DSC01979.JPG

 

DSC01982.JPG

 

DSC01983.JPG

 

DSC01985.JPG

 

DSC01987.JPG

 

DSC01988.JPG

 

 

 

2017춘계 산학협동회의

수원과학대학교 실내건축디자인과 2017춘계 산학협동회의를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김생* 교수님께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또한 학과를 위해 힘써 주시는 모든 교수님들께 감사드리며, 환상의 교수 맴버와 산업체 인사 팀워크로 지속적인 전국 1위 실내건축디자인과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DSC00490--.jpg

 

DSC00509--.jpg

 

 

바바 제주도 2017

이번 여행엔 민폐가 심해서… 너무 너무 죄송합니다..

자상한 배려에 감사드립니다..

 

김교수님 등산 지팡이 정말 이렇게 요긴하게 쓰긴 처음이에요…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장교수님의 자상한 배려에 우렁..우렁.. 감사합니다.

김교수님의 완벽한 일정에 또한번 감동받고,

김교수님의 자금 배분에 놀랄 따름.. ^_^…

홍교수님의 거북이에 뿜을뻔.. 감사합니다. ^_^

김교수님 완벽쉐프 요리할땐 까칠하심에 감동받았습니다.

이교수님 "좋아?" 좋아요.. ^_^

이교수님 덕에 어깨가 말랑말랑. ^_^

 

사랑합니다. ^_^

 

한꺼번에 다운받기 아래 클릭

100MSDCF.zip

 

DSC03038.JPG

 

DSC02993.JPG

 

DSC02998.JPG

 

DSC03000.JPG

 

DSC03003.JPG

 

DSC03007.JPG

 

DSC03008.JPG

 

DSC03014.JPG

 

DSC03049.JPG

 

DSC03058.JPG

 

DSC03067.JPG

 

DSC03073.JPG

 

DSC03085.JPG

 

DSC03087.JPG

 

DSC03088.JPG

 

DSC03090.JPG

 

DSC03091.JPG

 

DSC03093.JPG

 

DSC03097.JPG

 

DSC03101.JPG

 

DSC03103.JPG

 

DSC03104.JPG

 

DSC03106.JPG

 

DSC03112.JPG

 

DSC03119.JPG

 

DSC03120.JPG

 

DSC03122.JPG

 

DSC03124.JPG

 

DSC03126.JPG

 

DSC03128.JPG

 

DSC03129.JPG

 

DSC03130.JPG

 

DSC03131.JPG

 

DSC03133.JPG

 

DSC03134.JPG

 

DSC03136.JPG

 

DSC03139.JPG

 

DSC03141.JPG

 

DSC03143.JPG

 

DSC03152.JPG

 

DSC03153.JPG

 

DSC03154.JPG

 

DSC03156.JPG

 

DSC03158.JPG

 

DSC03161.JPG

 

DSC03162.JPG

 

DSC03171.JPG

 

DSC03175.JPG

 

DSC03178.JPG

 

DSC03180.JPG

 

DSC03203.JPG

 

DSC03220.JPG

 

DSC03222.JPG

 

DSC03237.JPG

 

DSC03353.JPG

 

DSC03356.JPG

 

DSC03358.JPG

 

DSC03363.JPG

 

DSC03364.JPG

 

DSC03367.JPG

 

DSC03369.JPG

 

DSC03371.JPG

 

DSC03373.JPG

 

DSC03374.JPG

 

DSC03381.JPG

 

DSC03386.JPG

 

DSC03389.JPG

 

DSC03390.JPG

 

DSC03391.JPG

 

DSC03392.JPG

 

DSC03393.JPG

 

DSC03399.JPG

 

DSC03400.JPG

 

DSC03402.JPG

 

DSC03404.JPG

 

DSC03406.JPG

 

DSC03408.JPG

 

DSC03410.JPG

 

DSC03412.JPG

 

DSC03413.JPG

 

DSC03416.JPG

 

DSC03420.JPG

 

DSC03424.JPG

 

DSC03427.JPG

 

DSC03433.JPG

 

DSC03437.JPG

 

DSC03439.JPG

 

DSC03449.JPG

 

DSC03450.JPG

 

DSC03453.JPG

 

DSC03454.JPG

 

DSC03456.JPG

 

DSC03457.JPG

 

DSC03465.JPG

 

DSC03469.JPG

 

DSC03470.JPG

 

DSC03475.JPG

 

DSC03478.JPG

 

DSC03483.JPG

 

DSC03484.JPG

 

DSC03488.JPG

 

DSC03489.JPG

 

DSC03501.JPG

 

DSC03506.JPG

 

DSC03510.JPG

 

DSC03515.JPG

 

DSC03519.JPG

 

DSC03521.JPG

 

DSC03522.JPG

 

DSC03525.JPG

 

DSC03533.JPG

 

DSC03537.JPG

 

DSC03539.JPG

 

DSC03543.JPG

 

DSC03554.JPG

 

DSC03560.JPG

 

DSC03581.JPG

 

DSC03584.JPG

 

DSC03879.JPG

 

DSC03985.JPG

 

DSC03989.JPG

 

DSC04001.JPG

 

DSC04015.JPG

 

DSC04030.JPG

 

DSC04032.JPG

 

DSC04033.JPG

 

DSC04035.JPG

 

DSC04036.JPG

 

DSC04042.JPG

 

DSC04048.JPG

 

DSC04052.JPG

 

DSC04054.JPG

 

DSC04056.JPG

 

DSC04060.JPG

 

DSC04062.JPG

 

DSC04066.JPG

 

DSC04072.JPG

 

DSC04074.JPG

 

DSC04076.JPG

 

DSC04078.JPG

 

DSC04080.JPG

 

DSC04082.JPG

 

DSC04088.JPG

 

DSC04090.JPG

 

DSC04092.JPG

 

DSC04094.JPG

 

DSC04096.JPG

 

DSC04098.JPG

 

DSC04100.JPG

 

DSC04102.JPG

 

DSC04104.JPG

 

DSC04106.JPG

 

DSC04108.JPG

 

DSC04110.JPG

 

DSC04112.JPG

 

DSC04114.JPG

 

DSC04116.JPG

 

DSC04119.JPG

 

DSC04122.JPG

 

DSC04124.JPG

 

DSC04126.JPG

 

DSC04128.JPG

 

DSC04130.JPG

 

DSC04132.JPG

 

DSC04134.JPG

 

DSC04136.JPG

 

DSC04140.JPG

 

DSC04144.JPG

 

DSC04146.JPG

 

DSC04148.JPG

 

DSC04150.JPG

 

DSC04154.JPG

 

DSC04155.JPG

 

DSC04157.JPG

 

DSC04170.JPG

 

DSC04183.JPG

 

DSC04193.JPG

 

감사합니다. ^_^

 

 

 

 

통영요트모임

원장님, 사모님 준비하시느라 고생많으셨습니다.

럭셔리한 요트와 재미있고 유익한 대화에 시간 가는 줄 모르는 주말이었습니다.

다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시간될때 종종 뵙겠습니다..^_^

 

사진들 구경하시지요…

한번에 모두 다 다운받으시려면 아래 zip 파일을 다운받으세요.. ^_^

 

모두 한번에 다운받기 링크 Resize.zip

 

DSC01696.JPG

 

DSC01697.JPG

 

DSC01700.JPG

 

DSC01702.JPG

 

DSC01705.JPG

 

DSC01708.JPG

 

DSC01714.JPG

 

DSC01715.JPG

 

DSC01717.JPG

 

DSC01720.JPG

 

DSC01722.JPG

 

DSC01724.JPG

 

DSC01725.JPG

 

DSC01730.JPG

 

DSC01731.JPG

 

DSC01734.JPG

 

DSC01739.JPG

 

DSC01742.JPG

 

DSC01748.JPG

 

DSC01753.JPG

 

DSC01759.JPG

 

DSC01760.JPG

 

DSC01763.JPG

 

DSC01770.JPG

 

DSC01774.JPG

 

DSC01778.JPG

 

DSC01783.JPG

 

DSC01785.JPG

 

DSC01787.JPG

 

DSC01789.JPG

 

DSC01791.JPG

 

DSC01792.JPG

 

DSC01793.JPG

 

DSC01794.JPG

 

DSC01795.JPG

 

DSC01797.JPG

 

DSC01799.JPG

 

DSC01801.JPG

 

DSC01804.JPG

 

DSC01805.JPG

 

DSC01808.JPG

 

DSC01810.JPG

 

DSC01815.JPG

 

DSC01817.JPG

 

DSC01821.JPG

 

DSC01824.JPG

 

DSC01825.JPG

 

DSC01826.JPG

 

DSC01828.JPG

 

DSC01831.JPG

 

DSC01836.JPG

 

DSC01839.JPG

 

DSC01840.JPG

 

DSC01841.JPG

 

DSC01842.JPG

 

DSC01844.JPG

 

DSC01845.JPG

 

DSC01847.JPG

 

DSC01849.JPG

 

DSC01859.JPG

 

DSC01863.JPG

 

DSC01866.JPG

 

DSC01879.JPG

 

DSC01885.JPG

 

DSC01890.JPG

 

DSC01895.JPG

 

DSC01901.JPG

 

DSC01906.JPG

 

DSC01909.JPG

 

DSC01912.JPG

 

DSC01914.JPG

 

DSC01917.JPG

 

DSC01919.JPG

 

DSC01924.JPG

 

DSC01927.JPG

 

DSC01932.JPG

 

DSC01935.JPG

 

DSC01936.JPG

 

DSC01937.JPG

 

DSC01941.JPG

 

DSC01944.JPG

 

DSC01946.JPG

 

DSC01948.JPG

 

DSC01953.JPG

 

DSC01954.JPG

 

DSC01956.JPG

 

DSC01957.JPG

 

DSC01959.JPG

 

DSC01961.JPG

 

DSC01963.JPG

 

DSC01965.JPG

 

DSC01966.JPG

 

DSC01967.JPG

 

DSC01969.JPG

 

DSC01975.JPG

 

DSC01978.JPG

 

DSC01985.JPG

 

DSC01988.JPG

 

DSC01991.JPG

 

DSC01994.JPG

 

DSC01995.JPG

 

DSC01998.JPG

 

DSC02006.JPG

 

DSC02009.JPG

 

DSC02010.JPG

 

DSC02014.JPG

 

DSC02017.JPG

 

DSC02020.JPG

 

DSC02024.JPG

 

DSC02027.JPG

 

DSC02029.JPG

 

DSC02033.JPG

 

DSC02035.JPG

 

DSC02036.JPG

 

DSC02039.JPG

 

DSC02043.JPG

 

DSC02045.JPG

 

DSC02052.JPG

 

DSC02056.JPG

 

DSC02059.JPG

 

DSC02061.JPG

 

DSC02062.JPG

 

DSC02064.JPG

 

DSC02068.JPG

 

DSC02071.JPG

 

DSC02079.JPG

 

DSC02084.JPG

 

DSC02087.JPG

 

DSC02090.JPG

 

DSC02094.JPG

 

DSC02097.JPG

 

DSC02104.JPG

 

DSC02106.JPG

 

DSC02109.JPG

 

DSC02112.JPG

 

DSC02116.JPG

 

DSC02125.JPG

 

DSC02130.JPG

 

DSC02133.JPG

 

DSC02135.JPG

 

DSC02139.JPG

 

DSC02141.JPG

 

DSC02145.JPG

 

DSC02147.JPG

 

DSC02148.JPG

 

DSC02149.JPG

 

DSC02152.JPG

 

DSC02155.JPG

 

DSC02156.JPG

 

DSC02161.JPG

 

DSC02162.JPG

 

DSC02166.JPG

 

DSC02168.JPG

 

DSC02172.JPG

 

DSC02173.JPG

 

DSC02179.JPG

 

DSC02182.JPG

 

DSC02186.JPG

 

DSC02187.JPG

 

DSC02191.JPG

 

DSC02195.JPG

 

DSC02200.JPG

 

DSC02204.JPG

 

DSC02210.JPG

 

DSC02211.JPG

 

DSC02213.JPG

 

DSC02217.JPG

 

DSC02219.JPG

 

DSC02223.JPG

 

DSC02226.JPG

 

DSC02228.JPG

 

DSC02232.JPG

 

DSC02236.JPG

 

DSC02244.JPG

 

DSC02246.JPG

 

DSC02248.JPG

 

DSC02250.JPG

 

DSC0225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