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zeroxe/files/attach/images/598/1149/Ny20010723_35+.jpg
김밥이 먹고 싶다고… 툭… 던진 한마디에…

바쁜 와중에…회사에서 하루종일 시달리고 나서도… 또 …

멀~~~리서 달려와서… 문고리에 김밥을 메달아 주고 가는 그런 친구…

당신은 그런친구가 있는가?

고맙네…

당신의 친구…

레이소다 포스팅 보기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3 + fifte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