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순이

../../zeroxe/files/attach/images/600/1857/DSC_3049+.jpg
1년6개월 된 진돗개.

뒤에 있는 밥그릇이….ㅡ,.ㅡ

이녀석은 사람먹다 남은 밥을 주고, 복실이는 사료를 준다고 합니다.

왜냐면… 누구를 더 아껴서가 아니라…

둘 다 밥을 주면… 집안 쌀이 쑤~~~욱.. 쑤~~~욱 내려가기 때문에……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3 × fiv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