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에 대하여…

../../zeroxe/files/attach/images/601/2080/DSCN0009+.jpg
세상에는 두가지 종류의 실수가 있다고 합니다.

하나는 용서받을수 있는 실수.
다른 하나는 용서받을수 없는 실수.

그 평가는 누가 하는지 모르지만.
그럴둣한 말입니다.

당신은 용서받을수 없는 실수를 저절러 본 적이 있습니까?

설계 경기나 턴키 제출 마감중에, 겉면엔 아무 표시가 없어야 하는 박스속에
다른 곳으로 향해야할 물건을 바꿔넣었다면?

.
.
.

누군가는 이렇게 이야기 합니다.

실수 하기 때문에 직장인이라고..

완벽하다면, 자기혼자 모든걸 꾸려갈 수 있기때문에, 고용당해 있을 필요가 없다고.

자기 사업을 하면 된다고 합니다…
.
.
.
일리가 있는 말입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2 + 9 =